‘쇼미더머니4′ 위너 송민호, 1차 오디션 합격 “만족해”

2015-07-03 11:41 오후
tag. ,

1435933266295_99_20150703232404

[엑스포츠뉴스=김승현 기자] ‘쇼미더머니4′ 위너 송민호가 합격의 기쁨을 누렸다.

3일 방송된 Mnet 힙합 서바이벌 ‘쇼미더머니4′에서는 도전자들의 1차 오디션인 초근접 심사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송민호는 같은 아이돌인 지코의 심사를 받게 됐다. 그는 “지코 형과 나는 고등학교 1학년 때 연습생을 처음 할 때 만났다”고 과거 인연을 언급했다.

이어 “지코가 심사위원이라고 해서 다른 건 없는데 1차 때 나를 직접 심사하면 그건 진짜 부담스러울 것 같다. 나의 장단점을 많이 알아서 그런 게 독이 되지 않을까 생각도 했었다”고 말했다.

드디어 지코와 대면하게 된 송민호는 “불꽃 카리스마 민호”라고 운을 뗀 뒤 자신감 있게 랩 실력을 보였고, ㅈ코는 합격을 통보했다. 송민호는 “실수를 안 해서 그걸로 만족한다”며 2차 오디션 선전을 다짐했다.

한편 ‘쇼미더머니4′는 역대 최다수인 7천명이 지원하며 치열한 생존 경쟁을 예고했다. 게다가 탈락 장치와 수행 미션을 강화해 험난한 오디션을 예고했다.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방송.

2015. 7. 3.